과정이 다르면 결과도 다릅니다.

사진작가 양청규